• DGB금융그룹이 네이버와 지역 스타트업 기술 지원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DGB금융그룹 제공
[데일리한국 안경달 기자] DGB금융그룹은 15일 네이버, 네이버 클라우드, 연구개발특구진행재단 대구연구개발특구본부(이하 대구특구)와 플랫폼 연계 지원을 통한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네이버와 네이버 클라우드가 각각 플랫폼 서비스와 기술, 개발 인프라 등을 지역 스타트업들에게 지원하고 DGB금융그룹과 대구특구는 지역 스타트업들이 해당 프로그램들을 활용할 수 있도록 제도적 지원 방안을 마련하는 내용이다.

DGB금융그룹은 이를 위해 다양한 교육 행사를 개최하고 소속 스타트업의 네이버-네이버 클라우드 연계 등 제도적 지원 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특히 DGB금융의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피움랩 소속 스타트업과 대구특구 소속 연구소 기업, 대구 창업캠퍼스 입주기업 등이 혁신적인 서비스를 개발하는데 활용할 수 있도록 네이버 기술을 연계하는 데 초점을 맞출 계획이다.

이숭인 DGB금융 디지털혁신총괄 상무는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스타트업 지원영역 뿐만 아니라 빅테크 기업들과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디지털 사업영역으로 제휴를 확장할 것"이라고 전했다.

기자소개 안경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5 15:44:18 수정시간 : 2021/04/15 15:44:1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