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 왼쪽부터 김상균 사랑의열매 사무총장, 방문규 수출입은행장. 사진=한국수출입은행
[데일리한국 이혜현 기자] 한국수출입은행은 12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7억5350만원을 후원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4월 수은은 사랑의열매에 4억5750만원을 후원한 바 있다.

방문규 은행장은 이날 오후 서울 여의도 수은 본점에서 김상균 사랑의열매 사무총장을 만나 후원금을 전달했다.

수은이 전달한 후원금은 다문화가정과 탈북민, 장애인 등 소외계층을 위한 84개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방 행장은 후원금을 전달한 뒤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19로 인해 우리 사회의 소외계층에게는 더욱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수은의 다양한 사회적 책무에 관심을 기울이고 사회적 약자들에게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이혜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2 16:42:59 수정시간 : 2021/04/12 16:44:2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