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문병언 기자] 사모펀드 운용사인 파인만인베스트가 PEF를 통해 지분 100%를 인수한 맥쿼리투자신탁운용이 파인만자산운용으로 새롭게 출발한다고 12일 밝혔다.

파인만자산운용은 종합자산운용사로서 국내외 주식과 채권, 해외 인프라 등의 대체자산 등에 주로 투자해 왔으며 현재 약 1조3000억원 규모의 수탁고를 보유중이다.

인수 이후에는 기존 포트폴리오 이외에 기업금융, 부동산, 구조화 상품, 신성장벤처투자, PE 등 대체자산으로의 차별화된 상품전략을 계획하고 있다.

특히 라임, 옵티머스 사태로 사모시장이 위축된 상태에서 종합자산운용사의 지위를 적극 활용, 대체자산의 공모화 비중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기자소개 문병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2 11:17:23 수정시간 : 2021/04/12 11:17:2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