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심을품은아이사랑보험’…5대질병 진단시 최대 5천만원
[데일리한국 이윤희 기자] 신한생명은 어린이의 일상생활에서 빈번하게 발생하는 질병·사고부터 중대한 질병까지 생애주기별로 보장받을 수 있는 ‘무배당 진심을품은아이사랑보험’을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이 상품의 주요특징은 평생건강을 위협하는 △백혈병·골수암 △일반암(소액암 제외) △뇌출혈(신생아뇌출혈 제외) △급성심근경색증 △말기신부전증 △말기만성폐질환을 최대 100세까지 5000만원(보험가입 1년미만 2500만원) 보장한다.

또 빈번하게 발생되는 △재해골절 △깁스치료 △응급실 △내원진료비 △첫날부터 입원급여금 △수족구 △독감(인플루엔자) 등에 대한 보험금도 지급한다.

‘진심을품은아이사랑보험’은 신한생명이 지난해 1월 새롭게 출시한 프리미엄 상품인 ‘진품' 브랜드를 입혀, 이미 납입한 보험료와 이후 납입할 보험료를 더해 진단금으로 보장받을 수 있는 특약을 탑재했다.

이 밖에도 신한생명은 보험료 완납시점 환급금 형태를 다르게 할 수 있는 △진심을품은종신보험P △진심을품은종신보험S 등을 함께 출시해 상품 경쟁력을 강화했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진심을품은아이사랑보험’은 아이에게 필요한 질병과 재해보장을 강화하고 5대질병 진단시 ‘올페이급여금’ 기능을 탑재했다”며 “고객의 니즈를 적극 반영한 생애주기별 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이윤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06 16:00:16 수정시간 : 2021/04/06 16:00:16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