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이혜현 기자] 우리금융지주는 국내 금융지주사 최초로 신용평가사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인증 최고등급을 받아 원화 신종자본증권 형태의 ESG채권을 발행한다.

7일 우리금융지주에 따르면 이번에 발행하는 채권은 국내 금융지주사 최초로 ESG 인증등급 제도를 적용한 것이다. 한국기업평가로부터 지속가능금융 인증등급 중 최고등급(ST1)을 받았다.

ESG채권은 환경, 사회, 지배구조 개선과 관련한 자금을 조달하기 위해 발행되는 채권이다. ESG 인증등급은 외부전문기관이 관리기준 및 사후관리를 모니터링해 5개 등급으로 평가·관리한다.

우리금융지주는 이달 말께 기관투자가 대상 수요예측 결과를 바탕으로 최대 2000억 원 이내에서 최종금액 및 금리를 확정한다. 내달 초 ESG채권을 발행할 예정이다.

우리금융은 “이번 채권은 지주사 설립 후 처음 발행되는 ESG채권으로 신종자본증권 형태로 발행됨으로써 그룹의 자본적정성도 소폭 개선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이혜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3/07 09:26:03 수정시간 : 2021/03/07 09:26:0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