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이혜현 기자] 산업은행은 28일 HMM 지분을 포스코에 매각하는 방안을 검토한다는 언론 보도가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산은 관계자는 "HMM의 매각과 관련해 검토한 사실이 없다"고 말했다.

산은은 지난해 9월 말 기준 HMM의 지분 12.61%를 가진 최대 주주다.

HMM은 2016년 구조조정 당시 대주주였던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의 지분을 7대1 비율로 차등 감자하며 대주주가 채권단으로 바뀌었다.

기자소개 이혜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28 08:43:44 수정시간 : 2021/01/28 08:43:45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