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이혜현 기자] 25일 오전 신한은행 인터넷뱅킹 앱 ‘신한 쏠’의 접속 지연 및 로그인 오류로 이용자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이날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직접대출(집합금지업종 소상공인 임차료 융자) 이용자들이 폭증한 것이 접속 지연의 원인으로 보인다.

집합금지업종 비대면 대출신청은 신한은행 앱 신한 쏠에서만 신청할 수 있다.

신한은행은 오늘 오전 9시부터 유흥주점·콜라텍 등 유흥시설 5종과 수도권의 노래연습장·실내체육시설·학원 등을 대상으로 임차료 명목으로 1000만원 대출신청을 받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현재 접속 오류의 정확한 원인을 찾고 있는 중이고, 빠른 시간안에 복구해 이용객들의 불편을 최소화 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이혜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25 12:03:36 수정시간 : 2021/01/26 09:10:26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