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 아이어도 이용 가능
[데일리한국 문병언 기자] 하나카드는 손님의 다양한 니즈를 충족시키고 종합 디지털 페이먼트사로의 성장을 위한 신규사업으로 자동차 할부금융 상품과 일반 신용대출 상품 서비스를 이달 4일부터 시작했다고 18일 밝혔다.

하나카드의 자동차 할부금융 상품은 국산 및 수입차 모든 브랜드의 차량 구매 시 이용 가능하다.

최신 디지털 트렌드를 반영해 ‘하나카드 홈페이지’와 ‘하나카드 1Q’앱을 통한 한도 조회, 예상금리 확인, 차량정보 등록 등 원스톱으로 스마트한 오토금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하나카드 자동차 할부금융 상품 서비스는 ‘오토할부’와 ‘오토론’ 2가지로 손님의 상황 및 취향 등에 따라 가장 적합한 서비스를 선택해 이용하면 된다.

먼저, ‘오토할부’ 서비스는 하나카드로 차량구매 금액을 결제하고 최대 60개월까지 할부 형태로 나눠 상환할 수 있는 상품으로 금리는 연 최저 1.0%부터다. 하나카드가 없는 손님의 경우 즉시 발급을 통해 이용이 가능하다.

상품에 따라 선입금 금액은 최대 1.2%, 대출금은 1.0%까지 캐시백을 받을 수 있는 것이 특징으로 한도는 최대 1억원이다.

또 ‘오토론’ 서비스는 하나카드 회원이 아니어도 이용할 수 있는 상품으로 국산차 및 수입차 모든 판매점에서 이용할 수 있다. 한도는 최대 1억원이다.

하나카드는 이와 별도로 이달 말일까지 ‘오토캐쉬백’ 이벤트를 진행한다. 나카드 ‘오토캐쉬백’ 이벤트는 하나카드 회원이 자동차 구매 시 하나카드로 300만원 이상 일시불 결제한 금액에 대해 최대 1.3%까지 캐쉬백 받을 수 있다.

하나카드는 자동차 금융상품과 함께 신용대출 상품도 같이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신용대출 상품은 하나카드 회원이 아니어도 이용 가능하며 소비자의 취향에 따라 스마트한 금융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구성했다.

하나카드 신용대출 상품은 ‘하나카드 홈페이지’와 ‘하나카드 1Q 앱’을 통해 한도조회부터 대출 실행까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하나카드 관계자는 “이번에 출시한 자동차 할부금융 및 일반 신용대출 상품에 대한 손님 니즈를 지속적으로 분석해 반영하고 향후 리스, 렌트 등 다양한 할부금융 시장에도 도전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문병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8 10:07:12 수정시간 : 2021/01/18 10:07:12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