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이 미국에 이어 멕시코에서도 인기다.

현지시각 11일 멕시코 라디오 채널 ‘exafmepulebla941’, ‘Exacuernaveca’, ‘ExaAcapulco’, ‘examexicali’ 등 다수의 공식 SNS에는 지민의 데뷔전 첫 공개일인 1월 12일을 축하는 글이 올라오며 높은 관심을 표명했다.

해당 SNS에는 "1월 11일(현지시각) 오늘, #Happy9YearsWithJimin은 소셜 네트워크의 트렌드가 되었다. 9년 전 지민이 방탄소년단의 7번째이자 마지막 멤버라는 사실을 공개한 이후로 그룹의 일원이 되었기 때문"이라며 현지에서 지민의 높은 인기를 증명했다.

12일은 9년 전 방탄소년단 멤버 지민이 BTS 멤버로 확정되어 팬들에게 처음으로 소개된 날이다.

한편, 지민이 속한 그룹 방탄소년단은 글로벌 메가 히트송 '버터'로 2021년 한 해 미국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디지털 음원 차트 1위를 차지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2/01/15 09:08:35 수정시간 : 2022/01/15 09:08: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