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은밀한 뉴스룸' 현빈♥손예진, 부동산 근황 전해…"결혼하면 중소기업 규모"
  • 기자신영선 기자 eyoree@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1.11.26 12:32
'은밀한 뉴스룸' 연예계 선남선녀 커플 현빈과 손예진의 결혼 가능성을 점친다.

오는 27일 오전 방송되는 채널 IHQ '은밀한 뉴스룸' 14회는 세간의 화제를 모은 현빈·손예진 커플을 주제로 다양한 소식을 전한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부동산 고수'로 알려진 현빈과 손예진의 부동산 근황이 공개된다. 두 사람은 각각 구리와 삼성동에 위치한 40억 원대 고급 빌라를 소유하고 있으며, 청담·신사·합정 등 핵심 상권의 100억 원대 건물주로도 유명하다.

한 패널은 "두 사람이 결혼할 경우, 중소기업 규모에 버금가는 재산이 형성된다"며, "현빈과 손예진이 가진 건물을 한 채씩만 합쳐도 260억 원"이라고 밝혀 눈길을 끈다.

한편, '은밀한 뉴스룸'은 오는 27일 오전 11시 채널 IHQ 방송.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1/26 12:32:56 수정시간 : 2021/11/26 12:32: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