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뽕숭아학당' 홍석천 "'판듀'서 임영웅 만나…박현빈보다 잘 될 거라 했다"
  • 기자김현아 기자 kha@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1.08.04 23:05
  • TV조선 '뽕숭아학당'
방송인 홍석천이 임영웅의 성공을 일찌감치 예상했다고 밝혔다.

4일 방송된 TV조선 '뽕숭아학당'에서는 매력 감별사로 홍석천이 출연해 임영웅과의 인연을 소개했다.

홍석천은 "내 마음의 히어로"라며 톱6 가운데 임영웅의 시절인연으로 출연했다고 밝혔다.

자신의 이름이 불리자 무대 위에 올라가 홍석천과 재회한 임영웅은 "(데뷔 전) '판타스틱 듀오'에 나갔을 때 그때 제가 '홍대 트로트 영웅'이란 이름으로 나갔었는데 홍석천 형님이 '내가 키울 거야'라고 말하셨다"고 전했다.

당시 임영웅의 스타성을 예감했다는 홍석천은 "이 친구는 박현빈보다도 더 잘 될 것이다 했다. 제가 정확히 보는 눈이 있다"며 "감별사다. 스타 감별사"라고 말했다.

'판타스틱 듀오' 출연 이후 임영웅과 처음 만난다는 홍석천은 어머니가 포천에서 미용실을 운영하는 임영웅을 가리켜 "포천에 갈 뻔 했다. 머리 자르러 갈 뻔 했다"라고 농담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8/04 23:05:26 수정시간 : 2021/08/04 23:05: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