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가 운영 중인 유튜브 채널 엠빅뉴스가 김연경 영상의 자막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1일 엠빅뉴스는 전날 공개된 영상과 관련한 자막 논란에 대해 "여자배구 대표팀 김연경 선수의 경기 직후 인터뷰 영상을 편집해서 올리는 과정에서 기자의 질문을 축약해서 정리하다 보니 오해의 소지가 있다는 지적을 받았다"고 해명했다.

이어 "그래서 인터뷰 영상을 내렸고, 김연경 선수의 믹스트존 인터뷰 풀기자단의 질문과 답이 들어간 전체 원본 영상을 올린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달 31일 엠빅뉴스는 '김연경 인터뷰 풀영상 할 수 있다! 해보자! 포기하자 말자!'란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에서는 "한일전에서 이겨 국민들에게 희망을 줬는데?"란 기자의 질문이 나오는 장면에 "축구, 야구 졌고 배구만 이겼는데?"란 자막을 내보냈다. 해당 질문에 김연경은 "더 뿌듯하네요"라고 답했다.

영상이 공개되고 누리꾼들은 문제의 자막으로 인해 김연경이 마치 다른 종목 선수들의 패배를 깎아내리고 배구팀의 승리를 과시하는 듯한 오해를 불러일으킬 수 있다고 지적했다.

엠빅뉴스는 MBC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이다. MBC는 앞서 2020 도쿄올림픽 개회식 중계방송에서 일부 국가의 소개란에 부적절한 이미지와 설명을 넣어 국내외의 비판을 받았다.

이에 박성제 MBC 사장은 기자회견을 열고 "신중하지 못한 방송으로 상처 입은 해당 국가 국민과 실망한 시청자에게 콘텐츠 최고 책임자로서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고 사과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8/01 16:32:19 수정시간 : 2021/08/01 16:32: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