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설운도가 자신이 작사, 작곡하고 임영웅이 노래한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 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오늘(24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사랑의 트위스트' '누이' '쌈바의 여인' 등 수많은 히트곡으로 가요계를 사로잡은 설운도와 최근 예능에서 활약 중인 코미디언 이경실과 조혜련이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예능 대세 홍현희도 잠시 자리를 비운 김영철을 대신해 스페셜 MC로 합류, 형님학교에 재미를 더한다.

설운도는 임영웅의 신곡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에 대한 작사, 작곡 스토리를 이야기해 눈길을 끌었다.

임영웅의 팬들이 예능 프로그램에서 설운도의 노래 '보랏빛 엽서'를 부른 임영웅을 보고 설운도의 개인 SNS 채널에 찾아와 노래를 선물해 달라며 댓글을 남겼다는 것. 이를 계기로 설운도는 임영웅에게 신곡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를 선물했고, 임영웅은 이 노래로 트로트 장르로는 14년 만에 음악방송 1위를 기록하며 설운도에게 감동을 선사했다고 한다.

한편, '아는 형님'은 이날 밤 9시 JTBC에서 방송된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4 15:05:39 수정시간 : 2021/07/24 15:05: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