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이끌엔터테인먼트
배우 백지원이 ‘더 로드 : 1의 비극’에 출연한다.

오는 8월 첫방송을 앞둔 tvN 새 수목드라마 ‘더 로드 : 1의 비극’ (극본 윤희정/연출 김노원/기획 스튜디오드래곤/제작 더 그레이트 쇼)은 폭우가 쏟아지던 밤 참혹하고 비극적인 사건이 벌어지고 침묵과 회피, 실타래처럼 얽힌 비밀이 기어코 또 다른 비극을 낳는 스토리를 그리는 미스터리 드라마다.

백지원은 전직 뉴스 앵커이자 BSN 보도국 최초 여성 국장인 권여진을 연기한다. 시청률을 위해서라면 뭐든 해내고야 마는 뉴스에 관해서는 확고한 철학을 가지고 있는 캐릭터로, 백지원은 카리스마를 담은 깊이 있는 연기를 선보일 전망이다.

한편 ‘더 로드 : 1의 비극’은 오는 8월 4일 첫 방송된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4 00:15:18 수정시간 : 2021/07/24 00:1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