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채원 인스타그램
배우 문채원이 데뷔 14주년을 맞아 팬들이 보내온 선물을 인증했다.

문채원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데뷔 14주년 축하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집 안에 봄이 가득하다"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문채원의 데뷔 14주년을 축하하며 팬들이 보내온 꽃다발과 케이크, 선물 상자들이 담겨 있다.

꽃다발에 둘러싸인 문채원은 풍선을 들고 밝게 미소지으며 미모를 자랑했다.

문채원은 지난 2007년 5월 12일 첫 방송된 드라마 '달려라 고등어'로 데뷔해 '바람의 화원' '괜찮아, 아빠딸' '공주의 남자' '굿 닥터' '크리미널 마인드' '계룡선녀전' '악의 꽃' 등의 드라마와 '울학교 이티' '최종병기 활' '오늘의 연애' '그날의 분위기' '명당' 등의 영화에 출연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3 22:12:16 수정시간 : 2021/05/13 22:12:16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