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net '킹덤 : 레전더리 워'
Mnet '킹덤 : 레전더리 워'(이하 '킹덤') 측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대한 공식입장을 밝혔다.

6일 '킹덤' 측은 공식입장을 통해 "지난 4일 '킹덤' 녹화에 참여했던 댄서분 중 한 분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금일 공유받았다"며 "현재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며, 내부적으로 스태프와 출연진 중 확진자와 밀접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다만 함께 무대를 한 더보이즈, 아이콘, SF9를 비롯 비투비, 스트레이키즈, 에이티즈 등 전 출연진과 관련 스태프들이 선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며 "출연진과 스태프들은 코로나19 검사 결과와 방역 당국 지침에 따를 예정"이라고 전했다.

다음은 Mnet '킹덤' 공식입장 전문

지난 5월 4일 '킹덤' 녹화에 참여했던 댄서분 중 한 분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금일 공유받았습니다.

'킹덤' 녹화는 문진표작성, 발열체크, 출입문 소독기 설치 등 사전 방역수칙을 준수해 진행했습니다. 현재 역학조사가 진행중이며, 내부적으로 스태프와 출연진 중 확진자와 밀접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습니다.

다만 함께 무대를 한 더보이즈, 아이콘, SF9를 비롯 비투비, 스트레이키즈, 에이티즈 등 전 출연진과 관련 스태프들이 선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습니다. 출연진과 스태프들은 코로나19 검사 결과와 방역 당국 지침에 따를 예정입니다. 향후 보건 당국의 조치에도 적극적으로 협조하겠습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06 20:59:58 수정시간 : 2021/05/06 20:59:5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