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BS '티키타카'
'펜트하우스2' 최예빈이 출연하고 싶은 예능프로그램으로 '골목식당'을 꼽았다.

11일 방송된 SBS '티키타카'에서는 드라마 '펜트하우스2' 김현수, 최예빈, 조수민 등이 게스트로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드라마 속 교복을 입고 등장한 세 사람은 첫 예능 출연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하은별 역의 최예빈은 "너무 처음이어서 어떻게 해야 할지 감이 안 온다"고 떨리는 마음을 드러냈다.

이에 김구라는 "사실 이 친구들은 유재석이 하는 '런닝맨'에 나가고 싶었을 거다. 우리 좀 살려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민설아 역의 조수민은 출연하고 싶은 예능프로그램을 솔직히 말해달란 요청에 '런닝맨'을 들었다.

배로나 역의 김현수는 "저는 다음에 기회가 된다면 '티키타카'에 한 번 더 출연하고 싶다"고 답해 조수민의 원성(?)을 들었다.

최예빈은 해맑은 얼굴로 "저는 '골목식당'이요"라고 밝혀 MC들을 웃게 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1 23:38:23 수정시간 : 2021/04/11 23:38:2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