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예리가 유희열과 듀엣 무대를 선보인다.

5일 방송되는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한예리는 유희열과 듀엣 무대를 선보인다.

한예리는 극 중 모니카의 애창곡으로 라나에로스포의 '사랑해'가 나온다고 밝혔고, 제이콥(스티븐 연) 대신 MC 유희열이 노래를 부른 것으로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또한 유희열은 한예리가 직접 부른 '미나리'의 OST이자 제93회 오스카 주제가상 부문에 1차 노미네이트 된 'Rain Song'을 소개하며 오스카 주제가상 경쟁자로 세계적인 팝스타 크리스티나 아길레라가 있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미나리'에서 희망을 지켜내는 엄마 모니카 역을 맡은 한예리는 유려한 연기력으로 2021 골드 리스트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3/05 22:05:16 수정시간 : 2021/03/05 22:05:16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