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진이 아이돌차트 최고의 기부 스타로 선정됐다.

13일 아이돌차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 맏형 진(본명 김석진)의 팬들은 아이돌차트에 기부시스템이 도입된 2018년 10월 이후 줄곧 누적 기부액 1위를 지켰다. 총 누적 기부금(2020년 12월 31일 기준)은 246만9200원으로 활발한 기부활동을 펼치고 있는 진처럼 팬들 역시 선행으로 스타와 뜻을 함께하고 있다.

진의 팬들은 2020년에도 아이돌차트를 통해 126만3060원을 기부했고 3, 4, 6, 11월에는 ‘이달의 기부스타’에 선정된 바 있다. 기부금은 모두 진의 이름으로 홀트아동복지회에 전달됐다.

한편 아이돌차트에서는 지난 2020년 53명의 스타팬들이 기부에 참여했다. 아이돌차트를 통해 누적된 총 기부액은 11일 현재 총 1515만2443원이다.

각 스타의 이름으로 적립된 기부금은 취약계층의 아동을 위해 사용된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4 00:33:55 수정시간 : 2021/01/14 17:21:34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