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RT 고속열차가 운행하고 있는 모습. 사진=SR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SRT 운영사 SR이 소비자중심경영(CCM) 재인증을 취득했다고 6일 밝혔다.

CCM 인증은 기업의 모든 경영활동을 소비자 관점에서 소비자 중심으로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있는지 심사해 인증하는 제도로, 공정거래위원회에서 주관한다.

SR은 공기업 지정 첫해인 2019년 5월 소비자중심경영 도입을 선포하고, 같은 해 12월 신규 인증을 취득한데 이어 올해 재인증을 취득했다.

특히 코로나19 팬데믹에도 고객 감염사례가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던 점을 높이 평가 받았다. 역사 시설은 하루 3회 이상, SRT 모든 열차는 하루 4회 방역하고 고객 동선에 따라 방역 인프라를 확충했다.

또 SRT 승차권 예약 편의를 위해 모바일 여행변경 서비스와 어르신 큰글씨 서비스를 도입하고, 언제 어디서든 궁금한 점을 해결할 수 있도록 AI 챗봇 서비스를 도입한 노력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최덕율 SR 최고고객책임자(CCO)는 “고객의 안전과 서비스를 최우선의 가치로 여기고 모든 임직원이 노력한 끝에 CCM 재인증을 받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 권익 증진에 앞장 서는 고속철도 운영기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2/06 10:14:18 수정시간 : 2021/12/06 10:14: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