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선형의 차별화 된 외관디자인이 구현된 아파트 시공 가능
  • DL이앤씨가 특허를 출원한 주거용 트위스트 건축물 투시도. 사진=DL이앤씨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DL이앤씨가 주거용 트위스트 설계기술을 개발해 특허 출원을 완료했다고 24일 밝혔다.

DL이앤씨는 층마다 일정한 각도로 회전하며 건물을 쌓아 올리는 방식의 나선형 형상을 갖추는 설계 기술을 개발했다.

뉴욕 디일레븐스, 마이애미 그랜드베이 그로브와 같은 해외 트위스트 건축물이 층마다 들쭉날쭉한 평면으로 구성된데 비해 이 설계는 국내 주거시장 환경에 적합하게 동일한 평면을 유지할 수 있도록 완성됐다.

또 기존의 아파트 건축 공법을 그대로 활용할 수 있어 시공성과 경제성도 확보했다.

DL이앤씨 관계자는 “트위스트 아파트가 완성되면 입주민들에게 더욱 높은 주거만족도를 제공해 줄 것”이라고 기대했다.

최근 뉴욕, 두바이, 상하이 등 고층 건물이 많은 해외 대도시에는 기하학적인 외형의 트위스트 건축물이 관광명소로 유명세를 타고 있다.

그러나 국내 주거용 건물에서는 높은 기술력이 요구되는 설계와 까다로운 시공관리 및 복잡한 평면 구성에 따른 원가상승 등으로 실제로 시공된 사례가 없었다.

트위스트 건물의 가장 큰 문제점으로 지적된 복잡한 평면 구성을 해결하기 위해서 DL이앤씨는 건축물의 한 가운데에 원형의 코어를 계획하고 이를 둘러싸는 형태로 평면을 배치했다.

DL이앤씨가 개발한 트위스트 아파트는 원형 코어를 중심축으로 일정한 각도로 회전을 하기 때문에 모든 층의 평면을 동일하게 구현할 수 있다.

DL이앤씨 관계자는 “서울 한강변이나 수도권 및 지방의 핵심입지에서는 아름다움과 실용성을 모두 갖춘 트위스트 아파트를 조만간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1/24 11:21:47 수정시간 : 2021/11/24 11:21: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