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박경일 SK에코플랜트 신임 대표이사. 사진=SK에코플랜트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SK에코플랜트가 28일 열린 이사회 결의에 따라 박경일 사업운영총괄을 대표이사로 신규 선임했다고 밝혔다.

이사회 관계자는 “이번에 선임된 박경일 대표이사는 현재 SK에코플랜트의 사업 포트폴리오 전환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며 “앞으로 국내 대표 환경기업으로서 사업 영역을 확장시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경일 신임 대표이사는 그동안 SK그룹에서 투자전략과 M&A를 담당해 왔고, 올해 1월 SK에코플랜트 사업운영총괄로 부임했다.

박경일 대표이사는 향후 기업공개(IPO)를 위한 재무구조 개선에 집중하고, 친환경·신에너지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또 산업폐수 처리, 리사이클링 등 신규 사업 진출과 글로벌 사업 확대에도 주력할 방침이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28 18:36:57 수정시간 : 2021/09/28 18:36: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