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0여개 협력사에 공사대금 1400억원 조기 지급…1000여개 추석 선물도 함께 전달
  • 서울 서초구 우면동 호반건설 본사 사옥 전경. 사진=호반건설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호반건설과 호반산업이 추석을 맞아 중소 협력사들의 공사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지급 대상은 호반건설, 호반산업의 800여개 협력사로 총 1400억원의 공사 및 물품 대금을 추석 전에 전액 현금으로 지급한다.

또 호반건설과 호반산업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협력사를 위해 1000여개의 추석 선물도 함께 전달했다.

호반건설 관계자는 “공사대금 조기 지급과 추석 선물을 함께 준비했는데 협력사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협력사와의 상생협력과 동반성장을 위해 다양한 지원과 노력을 계속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4 15:41:33 수정시간 : 2021/09/14 15:4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