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LX공사 제공
[데일리한국 김현진 기자] 한국국토정보공사(LX공사)는 10일 본사에서 ‘신입사원 임용장 수여식’을 개최하고 맞춤 훈련을 수료한 6명을 채용했다고 밝혔다.

LX공사는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장애인 맞춤훈련과정을 개설해 2019년, 2020년에 이어 이번이 세 번째 수료생을 배출했다. 특히 이번 맞춤훈련은 지난 1월부터 5개월간 지적자격증 취득과정과 채용을 연계한 공공기관 최초의 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서류와 면접을 거쳐 선발된 훈련생들은 지난 1월부터 이론·실기수업을 통해 지적기능사 자격증을 취득했으며 공사 근무에 필수적으로 필요한 내용의 이론과 현장실습 과정을 모두 수료했다. 그 결과 채용과 함께 현장배치가 가능해져 재교육에 대한 시간과 예산이 절감됐다.

김정렬 LX공사 사장은 “LX에서 충실히 업무를 수행하고 자기 개발을 통해 역량을 강화해주길 바란다”며“앞으로도 편견 없는 채용을 통해 사회적 가치 실현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10 17:05:25 수정시간 : 2021/06/10 17:05:26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