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푸르지오 포 우먼 스틸컷 사진=대우건설 제공
[데일리한국 김현진 기자] 대우건설은 푸르지오의 신규 광고캠페인을 론칭한다고 1일 밝혔다.

2019년 3월 브랜드 리뉴얼 이후 세 번째 선보이는 광고캠페인으로 이번에는 푸르지오의 브랜드 철학인 ‘내추럴 노빌리티(Natural Nobility), 본연이 지니는 고귀함’을 낯설면서도 고급스런 이미지로 시각화해 독특한 영상미를 구현했다. 광고를 통해 푸르지오의 브랜드 정체성을 고객들이 체험할 수 있도록 한다는 의도이다.

‘푸르지오 포 우먼(PRUGIO for Women’편과 ‘푸르지오 포 멘(PRUGIO for Men)’편 등 여성모델과 남성모델이 각각 출연하는 두 편의 광고가 발송될 예정이다. 기존 아파트 광고가 ‘여성’의 생활공간의 모습이 주로 연출됐떤 것에 비해 여성과 남성 모두의 생활공간으로 아파트가 지닌 가치를 보여주기 위함이다.

푸르지오 포 우먼 편은 푸르지오만의 주민공동시설인 그리너리 라운지, 티하우스, 글래스하우스 등에서 프리미엄과 내추럴한 삶을 즐기는 여성 모델이 등장한다.

푸르지오 포 멘 편 역시 푸르지오만의 차별화된 디자인과 편리함이 더해진 주차장, 서재, 수영장 등이 등장한다. 공간 자체가 아닌 공간이 지닌 철학과 이미지를 전달하는 것에 주력했다.

대우건설은 이번 신규 광고캠페인에 상품과 모델이 등장하기는 하지만 푸르지오의 브랜드 철학을 더 돋보이게 하는 전략을 택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이번 광고 캠페인은 지난 2019년에 리뉴얼된 푸르지오의 브랜드 철학인을 시각적으로 표현하는데 가장 큰 공을 들였다”며 “앞으로도 푸르지오가 고객의 삶 본연의 고귀한 가치를 존중하는 주거상품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푸르지오의 새로운 광고캠페인은 6월1일부터 지상파와 케이블TV를 중심으로 LED전광판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온에어 된다.

기자소개 김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01 09:12:56 수정시간 : 2021/06/01 09:12:56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