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평택 고덕신도시 오피스텔 ‘유보라 더 크레스트’·상업시설 ‘파피에르 고덕’에 첫 적용
  • 세계적 팝 아티스트 '크랙앤칼'과 함께 선보이는 파피에르 고덕. 사진=반도건설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반도건설이 팝 아티스트와 디자인 협업한 브랜드 상가 ‘파피에르’의 네이밍과 심볼을 발표했다.

반도건설은 세계 3대 산업디자이너 카림라시드와 협업한 브랜드 상가 카림애비뉴에 이어 팝 아티스트 ‘크랙 앤 칼’과 손잡고 젊은 감각의 새로운 상업시설 ‘파피에르’를 선보인다고 27일 밝혔다.

파피에르는 프랑스어로 종이를 뜻한다. 종이에 그려진 예술작품처럼 상업시설을 화려함과 예술적 감성을 담은 공간이자 예술과 쇼핑이 공존하는 새로운 공간으로 만들겠다는 취지다.

파피에르의 심볼은 갤러리 벽에 걸린 액자 속 미술작품을 모티브로 시각화 했다. 공간을 상징하는 사각형 안에 파피에르의 알파벳을 선으로 형상화 했고, 각 면에 파피에르가 추구하는 쇼핑문화공간의 다채로움과 젊은 감각의 디자인을 핑크, 퍼플, 오렌지, 그린, 블루, 옐로우의 6가지 컬러로 표현했다.

반도건설 관계자는 “파피에르는 주상복합, 오피스텔, 복합건축물 등에 적용될 상업시설 브랜드로 젊은 감각의 디자인과 공간 활용이 특징”이라며 “밀레니얼 세대에게 주목받고 있는 ‘크랙 앤 칼’과 협업해 강렬한 색채와 디자인으로 젊은 수요층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반도건설은 오는 7월 분양 예정인 경기도 평택시 고덕국제화계획지구에 총 1116실로 구성된 주거형 오피스텔 ‘유보라 더 크레스트’와 상업시설 ‘파피에르 고덕’에 파피에르를 첫 적용한다.

반도건설 관계자는 “문화와 쇼핑이 결합된 상업시설의 차별화를 강조한 권홍사 회장의 의지로 카림라시드와 협업해 뉴욕스타일 스트리트몰 카림애비뉴 상가를 성공적으로 런칭 할 수 있었다”며 “이번 팝 아티스트 크랙앤칼과 협업으로 상업시설을 쇼핑과 예술이 공존하는 새로운 형태의 문화공간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27 09:49:31 수정시간 : 2021/05/27 09:49:3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