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롯데건설 지식산업센터 투시도. 사진=롯데건설 제공
[데일리한국 김현진 기자] 롯데건설은 5월 서울 마곡동 일원에 첫 번째 브랜드 지식산업 센터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4일 밝혔다.

해당 지식산업센터는 서울 강서구 마곡동 9번지에 들어서며 지하 5층~지상 12층 연면적 3만여㎡ 규모로 지식산업센터 281실과 지원시설 22실로 구성된다.

해당 지식산업센터 바로 앞에 위치한 마곡지구는 현재 다수의 기업이 입주 중이며 2022년을 목표로 총 11개의 업체가 입주 완료할 예정이다.

단지 인근에는 삼성동 코엑스의 약 2배 규모의 대형복합시설(MICE)단지가 개발될 계획이며, 연구·개발(R&D)센터와 CJ제일제당 복합단지 등 다수의 개발호재도 있다.

또 도보이용이 가능한 지하철 9호선 양천향교역과 공항철도 환승역인 마곡나루역을 이용할 수 있는 더블 역세권 입지다. 서울을 관통하는 올림픽대로 진출입이 편리하며 공항대로를 통해 김포국제공항과 인천국제공항으로 이동하기 쉽다.

단지 바로 앞에 보타닉 공원(서울식물원)이 있으며 마곡유수지 생태공원과 궁산근린공원 등으로 둘러싸여 자연친화적 환경을 제공한다.

, 분양홍보관은 서울특별시 강서구 양천로 401, 211호에 마련될 예정이다.

기자소개 김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04 12:07:30 수정시간 : 2021/05/10 17:18:4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