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천 금호어울림 센트럴’ 조감도. 사진=금호건설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금호건설은 포천시 군내면 구읍리 655번지에 들어서는 ‘포천 금호어울림 센트럴’의 견본주택을 30일 열고 본격 분양에 나선다고 29일 밝혔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최고 29층, 6개동에 579가구 규모로, 전 가구가 실수요 선호도가 높은 전용면적 84㎡ 단일평형으로 조성된다. 타입별로는 84㎡A 504가구와 84㎡B 75가구다.

청약일정은 오는 5월 3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4일 1순위, 6일 2순위 청약접수로 진행된다. 당첨자 발표는 13일이고, 정당계약은 24일부터 26일까지 사흘간 진행된다.

아파트는 판상형 4BAY 특화설계를 적용했다. 또 침실엔 가변형 벽체를 설치해 입주자의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공간 선택이 가능하다. 피트니스센터, 골프연습장, 키즈스테이션, 게스트하우스, 어린이집, 경로당, 작은 도서관, 독서실 등 다양한 커뮤니티시설이 조성된다.

단지 내부에는 잔디마당, 작은 어귀마당, 주민운동시설, 어린이놀이터 등 자연 친화적 휴게 공간이 들어선다. 근린생활시설 주차장을 제외한 전 세대 주차장은 지하주차장으로 구성뒨다.

단지가 위치한 포천시는 비규제지역으로 무주택자 기준 주택담보대출비율(LTV) 최대 70%를 받을 수 있고. 다주택자도 주택담보대출이 가능하다. 무주택자와 1주택자는 취득세 중과를 적용하지 않는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29 16:30:07 수정시간 : 2021/04/29 16:30:07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