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롯데월드타워 전경. 사진=롯데물산 제공
[데일리한국 김현진 기자] 롯데물산은 공유오피스 ‘워크플렉스(workflex)’가 ‘2021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에서 공유오피스부문 대표브랜드로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올해로 16회를 맞이한 ‘2021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은 매년 각 분야에서 사랑받는 브랜드를 소비자들이 직접 선정하는 시상식이다. 롯데물산 워크플렉스는 다른 공유오피스에 비해 브랜드 충성도, 신뢰도, 품질 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롯데물산은 2019년도부터 워크플렉스 월드타워점과 역삼점을 운영하고 있다. 워크플랙스 월드타워점은 국내 공유오피스 중 가장 높은 롯데월드타워 30층에 총 66개실 515석 규모로 운영 중이다.

입주사들의 규모와 목적에 따라 2인실부터 75인실까지 갖추고 있는 맞춤형 업무공간으로 데스크 직원이 상주해 전화응대, 회의실 예약, 우편물 관리, OA서비스 등 사무 서비스와 24시간 보안 서비스를 지원한다.

워크플렉스 역삼점은 교통 접근성이 뛰어난 테헤란로에서 강남N타워 7층부터 9층까지 총 770석 규모로 운영 중이다. 1인실부터 80인실까지 다양하게 구성되며 안마의자와 샤워 시설이 이용 가능한 휴식 공간도 있다.

올해부터는 분리 운영됐던 월드타워점과 역삼점 워크플렉스를 통합 운영해 시너지를 낼 계획이다. 입주고객의 혜택과 연계특화서비슬의 확대가 그것이다. 월드타워점 입주고객의 혜택이었던 롯데월드타워몰 시설 할인 및 스카이(SKY)31 푸드에비뉴, 롯데면세점, 피트니스센터 할인을 두 지점 모두 활용할 수 있도록 혜택이 확대된다.

김상천 롯데물산 운영사업 부문장은 "대표브랜드 상을 수상해 앞으로 명실공히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공유오피스 업계의 대표 주자로 발돋움하고 스타트업 기업과 대기업 프로젝트팀까지 아우르는 다양한 스펙트럼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며 "롯데월드타워를 기점으로 국내 스타트업의 발전과 성장에 일조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21 10:15:08 수정시간 : 2021/04/21 10:15:0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