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김현진 기자] 포스코건설은 13일부터 채용연계형 인턴 신입사원과 경력사원을 모집한다고 12일 밝혔다.

신입사원 지원자격은 2021년 9월 입사가 가능한 기 졸업자 및 올해 8월 졸업 예정자를 대상으로 한다. 채용분야는 기계, 전기, 건축, 토목, 안전 등 5개 분야다. 경력사원은 설계, 시공, 안전, 노무, 홍보, IT 등 14개 분야의 전문가를 모집한다.

지원서 접수는 5월3일 오후 1시까지 포스코그룹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며 입사지원자들의 채용관련 궁금증을 해소하기 위해 사전 신청자를 대상으로 20~22일 온라인 채용설명회를 열어 인사 담당자와 직무별 선배사원이 직접 화상상담을 제공할 예정이다.

포스코건설은 지원자들에게 다양한 실무경험 제공 및 회사 조직문화 탐색 차원에서 인턴십을 도입해 4주간 본사 지원부서 근무 후 우수자에 한해 직무별로 4주간 현장실습을 진행한다.

경력사원 모집은 건설현장의 시공 관리자뿐 아니라 철도·터널 설계, 안전 진단, 노무사, 브랜드 기획, 빅 데이터 분석 등 각 분야 전문가를 채용할 예정이며 해당 분야 최소 5년 이상의 경력이 있으면 지원 가능하다.

포스코건설 채용 담당자는“기업시민 경영이념에 대한 이해를 기반으로 미래 건설산업을 선도할 창의적인 아이디어나 실천의식을 갖춘 인재, 인턴실습을 통한 직무역량과 성장가능성이 높은 인재 선발에 중점을 둘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2 13:20:05 수정시간 : 2021/04/12 13:20:05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