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167실·10년 후 분양전환시 우선권 부여…오는 7월부터 입주 개시
  • 서대구산단 복합지식산업센터 조감도. 사진=LH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서대구 복합지식산업센터 임대형 공장 167실의 입주업체를 모집한다고 2일 밝혔다.

위치는 서대구산업단지 내 과거 곡물비축기지로 활용되던 지역(대구시 서구 이현동 48-109 일원)으로 연면적 3만3662㎡, 지하2층~지상9층의 규모로 건축 중으로, 올해 6월 준공 예정이다.

입주예정 시기는 오는 7월이고, 임대기간은 최장 10년이다. 2031년 7월 이후 분양전환 예정으로 기존 임대 입주업체에게 분양 우선권을 부여할 계획이다.

모집업종은 제조업과 첨단산업 및 지식기반산업, 정보통신산업, 벤처기업, 근린생활시설 등으로, 도심에 위치해 있는 입지적 특성상 유해물질 배출과 소음·진동 등 공해 유발이 예상되는 업종은 입주가 제한된다.

업종별로 살펴보면 제조형공장 48실(85~278㎡전용면적), 업무형공장 90실(61~ 126㎡), 창고 13실(38~172㎡), 근린생활시설 16실(46~125㎡)이 모집 대상이다.

공장 건물은 도어 투 도어 및 드라이브인 시스템을 적용해 물류 편리성이 뛰어나고 비즈니스라운지, 코워크스페이스, 하늘정원, 계절정원, 활력마루 등 효율적이고 쾌적한 기업 비즈니스 환경을 갖췄다. 북측에 이현공원과 연결되는 것도 장점이다.

서대구 복합지식산업센터는 전국최초로 리츠를 활용한 노후산단 재생사업이다. 대구광역시와 주택도시보증공사(HUG), LH 및서한이 공동출자 해 ‘산단재생1호서대구지식산업센터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를 설립, 사업 추진 중이다.

LH는 공사·분양 등 사업 전반을 총괄하고, 대구시는 일부 미임차물량에 대한 임차확약 및 혁신지원센터·복합문화센터를 조성하고, 전국도급순위 50위 내의 서한이 시공을 담당한다.

입주신청 접수는 오는 12일부터 30일까지 3주간 이뤄지고, 심의위원회에서 입주자격을 심사해 호실 배정 등을 거쳐 5월 20일에 선정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입주 관련 상담은 대구광역시 서구 달구벌대로 1669(대진빌딩 동관 3층, 감삼역 4번출구 앞)에 위치한 홍보관에서 가능하다.

LH 관계자는 “도심 내 뛰어난 입지에 위치해 사업환경이 탁월하고, 10년 후 분양전환 되는 등의 장점이 있어 많은 기업의 신청이 예상된다”며 “서대구 복합지식센터가 활성화 되면 지역경제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02 09:40:33 수정시간 : 2021/04/02 09:40:3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