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대근 보성산업 대표 내정자. 사진=한양 제공
[데일리한국 김현진 기자] 보성산업은 김대근 전 송도랜드마크시티 대표를 신임 대표로 내정했다고 1일 밝혔다.

김대근 대표 내정자는 연세대 법학대학 법학과를 졸업하고 1992년 현대건설에 입사 후 국내외 건설 및 사업관리, 영업부서 등을 거치며 홍보실장, 법무실장 등을 역임하고 2020년부터 현대건설 투자법인인 송도랜드마크시티 대표를 맡는 등 약 30여년간 건설 및 부동산 분야에서 개발 및 운영사업의 주요직을 두루 경험한 부동산개발 전문가다.

보성산업은 이날 주주총회와 이사회 등을 거쳐 김대근 대표를 최종 선임할 예정이다.

보성산업은 신개념 복합개발타운으로 완성되는 청라금융단지 및 청라시티타워, 글로벌 관광휴양레저도시로 조성되는 새만금 신시야미, 친환경 스마트도시로 개발 중인 솔라시도 등의 개발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김대근 대표 내정자는 다양한 건설·부동산 분야를 경험하며 쌓아온 경험과 사업관리 및 대외협력 역량을 접목해 보성산업의 주택 및 단지개발, 도시건설 프로젝트를 효과적으로 수행해나갈 적임자로 평가받고 있다.

기자소개 김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01 15:24:23 수정시간 : 2021/04/01 15:24:2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