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순천향대학교 부속 서울병원 의료진에 ‘에어데이즈’ 마스크 10만 장 기부
  • 지난 12일 순천향대학교 부속 서울병원에서 박승준 대우산업개발 부회장(오른쪽)과 서유성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장이 마스크 기증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대우산업개발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대우산업개발과 계열사 DW바이오가 지난 12일 코로나19 방역 최전선에서 헌신하는 순천향대학교 부속 서울병원 의료진을 위해 ‘에어데이즈’ 마스크 10만 장을 기부했다고 14일 밝혔다.

‘에어데이즈’는 대우산업개발 자회사인 바이오 헬스케어 전문기업인 DW바이오의 마스크 브랜드다.

‘에어데이즈’는 고도의 기술력을 통해 얇고 가벼운 마스크를 구현해냈다. 특히 조정석 마스크로 잘 알려진 ‘에어데이즈’ KF-94는 자연스럽게 얼굴을 감싸주는 인체공학적 구조로 설계돼 식품의약품안전처의 누설률 테스트 기준인 11%보다 현저히 낮은 4%대 시험성적을 기록했다.

대우산업개발 관계자는 “에어데이즈 마스크는 식품의약품안전처 인증은 물론 최근에는 안전, 건강, 환경 및 소비자 보호와 관련, 유럽연합(EU) 이사회 지침의 요구 사항을 모두 만족한다는 의미의 유럽 CE인증을 받는데 성공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기부는 코로나19로 고군분투 중인 의료진과 병원 관계자에게 감사의 마음과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고자 하는 취지에서 이뤄졌다.

박승준 대우산업개발 회장은 “순천향대학병원 선별/안심진료소와 응급실, 선별격리병실 등 의료진들의 헌신과 노고에 감사의 마음을 담아 마스크를 전달 드리게 됐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나눔 활동을 통해 누구나 편안하고 숨쉬기 좋은 마스크를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4 10:03:14 수정시간 : 2021/01/14 10:03:14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