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문화
  • “음악으로 단단하게 성장 ‘뷰티플마인드 아이들’ 응원합니다”...류정한 팬클럽 아름다운 기부
  • 기자민병무 기자 min66@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1.10.25 09:27
‘건승정한’의 봉사모임 ‘사랑나누기’, 20주년 맞아 200만원 전달
  • ‘뮤지컬계의 황제’로 불리는 배우 류정한(사진)의 공식 팬클럽 ‘건승정한’의 봉사모임 ‘사랑나누기’가 23일 팬클럽 20주년을 기념해 뷰티플마인드 아이들을 위해 200만원을 기부했다. 사진=뷰티플마인드
[데일리한국 민병무 기자] “음악에 재능 있는 아이들을 위해 작은 마음을 더합니다. 음악으로 단단하게 성장해가는 아이들을 응원합니다.”

사단법인 뷰티플마인드는 ‘뮤지컬계의 황제’로 불리는 배우 류정한의 공식 팬클럽 ‘건승정한’의 봉사모임 ‘사랑나누기’가 23일 팬클럽 20주년을 기념해 음악인을 꿈꾸는 장애인 아동 및 청소년을 위해 200만원을 기부했다고 25일 밝혔다.

그동안 류정한과 팬클럽 ‘건승정한’은 문화생활을 누리지 못하는 문화 소외계층을 위해 객석 나눔을 실천하며 단순 팬클럽 활동을 넘어 스타와 팬이 함께하는 성숙한 팬덤 문화의 모범을 보여줬다.

이번 기부는 스타의 이름으로 아름다운 나눔을 실천하는 ‘스타의 뷰티플마인드’ 캠페인을 통해 ‘건승정한’의 자발적 기부 참여로 진행됐고, 후원금 전액은 뷰티플마인드 뮤직아카데미에서 음악 교육을 받는 장애인 및 저소득 소외계층 아동과 청소년의 인재 양성을 위해 사용된다.

  • ‘뮤지컬계의 황제’로 불리는 배우 류정한의 공식 팬클럽 ‘건승정한’의 봉사모임 ‘사랑나누기’가 23일 팬클럽 20주년을 기념해 뷰티플마인드 아이들을 위해 200만원을 기부했다. 사진=뷰티플마인드
팬클럽 관계자는 “뮤지컬 배우 류정한과 함께한 지 20년이 되는 해에 모두가 힘든 시기지만 나눔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어 뿌듯하다”라며 “음악을 배우는 데에 어려움이 있는 학생들이 음악이 주는 힘을 통해 열정을 가지고 배움을 이어 나가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뷰티플마인드 관계자는 “건승정한의 스무 번째 생일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뜻 깊은 날 ‘스타의 뷰티플마인드’ 캠페인을 통해 건강한 팬덤 문화 확산에 기여해 주고, 뷰티플마인드 아이들을 위해 따뜻한 마음을 나눠 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뷰티플마인드는 국내 최초 장애·비장애 통합 오케스트라인 ‘뷰티플마인드 오케스트라’를 창설하고, 문화 소외계층 아동과 청소년을 대상으로 전문적인 음악교육을 지원하는 ‘뷰티플마인드 뮤직아카데미’를 운영하며 전문 음악인으로 성장해 나갈 이들의 다양한 문화예술 활동 및 교육을 지원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한편 류정한은 1997년 뮤지컬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로 데뷔한 이후 주연을 꿰차며 수많은 대표작을 남긴 명실상부 대한민국 대표 뮤지컬 배우다. 특히 얼마 전 개막한 뮤지컬 ‘지킬 앤 하이드’는 그가 2004년 초연에서 ‘지킬·하이드 역을 맡아 흥행 신화를 이끈 작품으로 이번 시즌에서도 같은 역할로 합류해 왕성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지킬 앤 하이드’는 내년 5월 8일까지 샤롯데씨어터에서 공연된다.

기자소개 민병무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25 09:27:56 수정시간 : 2021/10/25 09:27: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