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안티푸라민 패밀리. 사진=유한양행 제공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아픈 곳을 어루만지던 '국민 엄마손' 소염진통제 안티푸라민은 유한양행의 자체 개발 1호 의약품이다.

안티푸라민의 역사는 1933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유한양행 창립자인 고(故) 유일한 박사가 첫 자체 개발 의약품으로 안티푸라민을 선보였다.

안티푸라민은 ‘만병통치약’처럼 여겼던 어르신부터 광고 모델인 축구선수 손흥민을 통해 10~20대 인기까지 끌면서 출시 88년을 맞은 올해도 전 연령층에서 사랑받고 있다.

이 같은 사랑은 매출로 이어져 2013년 100억원을 돌파했고 지난해에는 200억원을 넘어섰다.

◇유한양행 자체 개발 1호 의약품

유한양행이 설립된 1926년에는 거의 모든 약품을 수입해서 판매하던 시절이었다.

미국에서 동양인 여성으로는 처음 의사 면허를 따고 한국에서 소아과를 운영하던 유일한 창업자의 부인 호미리 여사는 가벼운 부상에도 마땅히 사용할 의약품이 없는 현실에 안타까워 했다. 이에 우리 국민들이 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의약품을 개발할 것을 건의했고, 유 창업자는 호미리 여사의 조력 하에 안티푸라민을 출시했다.

안티푸라민이라는 브랜드명은 ‘반대’라는 뜻의 안티(anti)에 ‘불태우다’ 또는 ‘염증을 일으키다’는 뜻의 인플레임(inflame)을 합쳐 발음하기 좋게 바꾼 것이다. 제품의 특성을 그대로 설명한 ‘항염증제’, ‘진통소염제’라는 의미다.

창업자 유일한 박사가 만병통치약처럼 여겨지는 걸 경계해 명확한 제품명을 만든 것이라는 이야기도 있다. 1930년대 신문 광고에 ‘사용 전 의사와 상의하라’ 등의 문구를 넣은 것도 그 같은 경계의 뜻이다.

  • 사진=유한양행 제공
안티푸라민의 주성분은 멘톨·캄파·살리실산메칠 등으로 소염진통작용·혈관확장작용·가려움증 개선작용 등이다. 다량의 바세린 성분도 함유돼 뛰어난 보습효과도 보인다.

주위에서 안티푸라민 한번 안 써본 이를 찾아보기 힘들 정도로 우리가 알고 있는 안티푸라민은 익숙하고 친근한 가정상비약 역할을 해왔다.

심지어 외용제의 대명사로 안티푸라민을 쓰는 장년층도 있다. 옛 어른들은 안티푸라민을 만병통치약처럼 생각했기 때문에 자식들이 배가 아프다 하면 배에, 코감기가 걸렸을 때 코 밑에 안티푸라민을 발라줬다는 웃지 못 할 이야기도 있다.

중장년 층에게 익숙한 안티푸라민의 모습은 녹색 철제 캔에 간호사가 그려진 모습의 제품이다. 1961년 케이스 디자인을 변경하고 간호사의 모습을 안티푸라민 케이스에 그려 넣어, 가정상비약으로서의 이미지를 더욱 강화했다.

◇소비자 편의 맞춰 다양한 형태로

현재 안티푸라민 연고는 사용과 보관의 편리성을 위해 플라스틱 용기에 트위스트 캡(돌려서 여닫는 뚜껑)의 형태로 변모했다.

변신은 여기에 그치지 않는다. 1999년 로션 타입의 안티푸라민 S로션을 출시하고 100㎖용기에 지압봉을 부착해 환부에 약물을 펴 바르면서 마사지도 할 수 있게 차별화했다.

  • 사진=유한양행 제공
2010년대에 들어서는 안티푸라민의 파프 제품 5종(안티푸라민파프, 안티푸라민조인트, 안티푸라민허브향, 안티푸라민쿨, 안티푸라민한방 카타플라스마)과 스프레이 타입의 안티푸라민 쿨 에어파스까지 선보이며 ‘안티푸라민 패밀리’를 구성하고 본격적인 성장을 가속화했다.

최근에는 동전 모양의 안티푸라민 코인플라스타, 필요한 만큼 손으로 잘라 쓸 수 있는 롤파스도 출시했다.

또 하이드로겔 제형으로 밀착포가 필요 없고 하루 한번 사용 가능한 카타플라스마 제품 하이드로24, 냉찜질과 온찜질 기능을 함께 지닌 안티푸라민 더블파워, 케토프로펜 성분을 함유해 통증의 원인인 염증을 감소시켜주는 제품인 안티푸라민 케토 등 다양한 신제품을 출시하며 고객의 다양한 니즈를 만족시키고 있다.

시장과 고객의 니즈를 적극적으로 반영하면서 안티푸라민 매출은 2013년 매출 100억원을 돌파했고 지난해 200억원을 넘는 매출을 기록했다.

◇100년 향한 안티푸라민의 진격

출시 88년을 맞은 올해 안티푸라민은 100년 ‘국민파스’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새로운 목표를 세웠다.

이를 위해 유한양행은 지난해 손흥민 선수를 안티푸라민 제품 패키지 모델로 발탁하고, ‘안티푸라민 손흥민 에디션’을 출시했다.

  • 사진=유한양행 제공
안티푸라민 손흥민 에디션은 안티푸라민 더블파워·쿨·파프·한방카타플라스마·쿨파워·코인플라스타등 파스 제품과 안티푸라민 쿨에어파스, 안티푸라민 에스로션 등으로 구성된다. 향후 적용 라인업을 더 확장해갈 계획이다.

유한양행 관계자는 “90년 가까운 시간 동안 안티푸라민 브랜드가 장수브랜드로 성장할 수 있었던 것은, 고객 덕분”이라며 “안티푸라민 손흥민 에디션을 계기로 역동적인 100년 브랜드로 만들고, 해외시장 확대를 통해 명실상부한 국가대표 브랜드로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8/02 07:00:19 수정시간 : 2021/08/02 07:0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