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교구장 유흥식 주교.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강영임 기자] 프란치스코 교황이 11일(현지시간)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에 한국 천주교 대전교구 교구장인 유흥식 라자로 주교(70)를 임명했다고 연합뉴스가 교황청 발표를 인용해 보도했다.

한국인 성직자가 차관보 이상 고위직에 임명된 것은 처음이다. 충남 논산 출생인 유 주교는 1979년 이탈리아 로마 라테라노대 교의신학과를 졸업하고 현지에서 사제 서품을 받았다. 이후 대전가톨릭대 교수·총장을 거쳐 2003년 주교품을 받았다.

기자소개 강영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11 19:59:59 수정시간 : 2021/06/11 19:59:59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