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전체
  • 강경화·폼페이오, 샌프란시스코서 회담…북핵·중동 정세 등 논의
  • 기자강영임 기자 equinox@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01.15 10:02
한미 회담 직후 한미일 회담서 비핵화 공조 방안 등 의견교환
  •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14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인근 팰로앨토의 포시즌 호텔에서 한미 외교장관회담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강영임 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14일(현지 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인근 팰로앨토에서 회담을 하고 한반도 정세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미국과 이란의 갈등으로 중동 내 긴장이 고조되는 상황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날 외교부는 회담 후 “양 장관은 현재 한반도 정세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긴밀한 한미 공조 하에 비핵화 대화의 프로세스 동력 유지 재개를 위한 상황 관리 방안을 위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외교부는 또 양 장관이 최근 충동 내 긴장이 고조되는 상황을 우려하며 지역 내 평화와 안정이 조속히 회복될 수 있도록 국제사회와 노력을 함께 해나가기로 했다고 전했다.

외교부는 한미 외교장관 회담 직후 열린 한미일 외교장관 회담에서는 모테기 도시미쓰 일본 외무상을 포함한 3국 장관이 북핵 문제와 관련 3국의 비핵화 공조방안, 역내 중동 정세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한미 회담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10시 50분까지, 한미일 회담은 오전 11시 5분부터 11시 55분까지 진행됐다.

  • 14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인근 팰로앨토의 포시즌 호텔에서 열린 한·미·일 외교장관회담에 참석한 강경화 외교부 장관,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 모테기 도시미쓰 일본 외무상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기자소개 강영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1/15 10:02:10 수정시간 : 2020/01/16 10:20: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