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대 체리 생산국 터키 한국에 첫 체리 수출 개시
  • 체리.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강영임 기자] 터키에서 생산한 체리가 우리 식탁에 올라올 전망이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14일(현지시간) 터키의 농업기업 테크펜 타름의 자회사인 알라나르사는 생산한 체리를 중국에 이어 한국에 처음으로 수출됐다고 전했다.

테크펜 타름 관계자는 현지 언론을 통해 "중국 시장에 진출한 지 얼마 지나지 않아 한국 시장에 처음으로 터키산 체리를 소개하게 됐다"고 말했다.

세계 최대 체리 생산국인 터키는 2013년 5월 1일 발효된 한·터키 FTA(자유무역협정)를 근거로 꾸준히 우리나라에 체리 수출을 추진해왔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에 따르면 터키산 체리는 맛과 품질이 뛰어나고 가격 경쟁력이 높아 2017년 기준 전 세계 48개국에 수출됐다.

기자소개 강영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5 15:47:34 수정시간 : 2019/08/15 15:47:34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