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전체
  • 트럼프 "방한기간 김정은 안 만나지만 다른 방식으로 대화할 수도"
  • 기자정하영 기자 hayoung@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6.27 10:24
트럼프, 28∼29일 일본 오사카 G20 정상회의 → 29∼30일 한국 방문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정하영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6일(현지시간)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일본으로 떠나기에 앞서, 이번 순방 중 김정은 위원장과 만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다만, 트럼프 대통령은 대화를 할 수는 있다며 여지를 남겼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전용기에 오르기 전, "김정은 위원장과 만날 것이냐"는 기자의 질문에 "아니다"라고 답했다.

다만 트럼프 대통령은 "그러나 김 위원장과 다른 방식으로 대화를 할 수는 있다"고 언급하며 여운을 남겼다.

트럼프 대통령이 28∼29일 일본 오사카에서 열리는 G20 정상회의 참석 후 29∼30일 한미 정상회담 등을 위해 한국을 방문한다.

트럼프 대통령이 언급한 "다른 방식"이 어떤 것인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다만 트럼프 대통령은 문재인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하고 비무장지대 DMZ와 오산 미군기지 등을 방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기자들에게 "알다시피 우리가 G20 정상회의를 마친 뒤 나는 한국으로 간다"며 "거기서 하루 정도 머물며 여러 사람들과 계획된 많은 회담이 있다"고만 밝혔다.

기자소개 정하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27 10:24:55 수정시간 : 2019/06/27 10:24:55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