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일(현지시간) 폭발 사고가 발생한 스리랑카 콜롬보 시내 교회 주변에 현지 군경이 배치돼 접근을 막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최승훈 기자] 스리랑카에 있는 교회와 호텔에서 잇따라 폭발이 발생, 많은 인명 피해가 발생했다.

21일(현지시간) 오전 스리랑카의 수도 콜롬보와 인근 지역에 있는 교회 3곳과 호텔 3곳 등 모두 6곳에서 폭발이 발생했다고 연합뉴스가 AFP통신을 인용,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폭발은 동시 다발적으로 이뤄졌다. 이 사고로 최소 129명이 숨지고, 250여명이 다친 것으로 파악됐다.

폭발의 원인과 사용된 물질 등은 아직 확인되지 않은 상태다. 현지 경찰은 피해 지역에 출동해 주변을 봉쇄한 뒤 부상자들을 병원으로 옮기고 있는 상황이다.

기자소개 최승훈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1 15:10:43 수정시간 : 2019/04/21 16:21:59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여론조사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