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FPBBNews = News1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MLB.com)가 류현진(32·LA 다저스)의 호투에 박수를 보냈다.

류현진은 20일(한국시각)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 그레이트아메리칸볼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신시내티 레즈와의 방문 경기에 선발투수로 등판, 7이닝 5피안타 1볼넷 4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하며 시즌 6승을 달성했다.

이날 류현진은 무실점 호투를 이어가며 31이닝 연속 무실점으로 시즌 평균자책점은 1.52로 낮췄다. 이로써 류현진은 밀워키 부르어스의 잭 데이비스(1.54)를 제치고 평균자책점 부문 1위로 올라섰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는 "류현진이 올 시즌 메이저리그 최다인 31이닝 연속 무실점으로 방문 경기에서 첫 승을 거뒀다"며 "류현진이 31이닝 연속 무실점으로 또 한번 거장다운 면모를 보였다"고 극찬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5/20 06:23:41 수정시간 : 2019/05/20 09:12:48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