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스포츠
  • 정현, 쿠에바스 완파하고 8강행…페더러와 재대결 성사(종합)
  • 기자
    승인시간승인 2018.03.15 09:50
올해 5개 대회 연속 8강 진출해 자신감 ↑
페더러, 이번 시즌 출전한 2개 대회 모두 우승한 최강자
  • 정현의 경기 장면. [테니스TV 캡처]
한국 테니스 간판 정현(26위·한국체대)이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BNP 파리바오픈(총상금 797만2천535 달러) 8강에 올랐다.

정현은 14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주 인디언 웰스에서 열린 대회 10일째 단식 16강전에서 파블로 쿠에바스(34위·우루과이)에 2-0(6-1 6-3)으로 완승했다.

쿠에바스는 2016년 세계 19위까지 올라갔던 선수로 이번에 처음 맞대결을 펼쳤다.

정현은 침착한 경기 운영으로 쿠에바스를 압도했다.

1세트를 6-1로 잡은 정현은 2세트에서도 게임 스코어를 5-0까지 벌려 손쉽게 승리를 따내는 듯했다.

그러나 정현은 2세트 6번째 게임에서 매치 포인트를 잡고도 경기를 마무리하지 못해 브레이크를 허용했다.

이후 두 게임을 더 내준 정현은 상대 서비스 게임을 브레이크 해 6-3으로 2세트를 마무리했다.

경기 시간은 1시간 18분 42초였다.

이로써 정현은 호주오픈 4강을 포함해 올해 출전한 5개 대회 연속 8강에 진출하는 상승세를 유지했다.

ASB 클래식 8강을 시작으로 호주오픈 4강, 델레이비치 오픈 8강, 멕시코오픈 8강, 그리고 이번 대회까지 8강 티켓을 확보했다.

정현이 준준결승에서 만날 상대는 대회 톱 시드인 로저 페더러(1위·스위스)로 결정됐다.

올해 호주오픈 4강에서 페더러와 처음 상대한 정현은 발바닥 부상 때문에 2세트 도중 기권한 바 있다.

페더러는 제러미 샤르디(100위·프랑스)와 16강전에서 2-0(7-5 6-4)으로 승리했다.

정현과 페더러의 남자단식 8강은 16일 열릴 전망이다.

(서울=연합뉴스)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3/15 09:50:38 수정시간 : 2018/03/15 09:50:38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