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2일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500m 결승에서 한국 황대헌과 임효준이 질주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전현정 기자] 대한민국 남자 쇼트트랙 대표팀의 황대헌(부흥고)과 임효준(한국체대)이 500m 경기에서 각각 은메달과 동메달을 획득했다.

황대헌과 임효준은 22일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남자 쇼트트랙 500m 결승에서 우다징(중국)에 이어 각각 두 번째와 세 번째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500m 세계랭킹 1위 우다징이 너무 빨랐다. 우다징은 출발부터 1위로 앞서나갔고, 황대헌과 임효준은 끝까지 따라잡으려 애썼지만 끝내 역전에 실패했다.

황대헌은 이번 대회 첫 메달을 은메달로 장식했다. 임효준은 1500m 금메달에 이어 동메달을 추가했다.

기자소개 전현정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22 20:52:02 수정시간 : 2018/02/22 20:52:51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