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오른쪽)으로부터 지시를 받는 손흥민. [AFP=연합뉴스]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2차전에서 시즌 2호 골에 실패한 손흥민(토트넘)이 다소 낮은 평가를 받았다.

손흥민은 27일 오전(한국시간) 키프로스 니코시아 GSP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20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H조 2차전 아포엘과 2차전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풀타임으로 활약하며 팀의 3-0 완승에 힘을 보탰다.

손흥민은 수차례 슈팅을 날리며 아포엘의 골문을 노렸지만, 수비수 몸에 걸리거나 골대를 벗어나면서 득점을 올리지는 못했다.

손흥민은 이날 경기 후 영국 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으로부터 7.0점의 평점을 받았다.

평점 자체로는 낮지 않았지만, 이날 토트넘이 아포엘에 3-0의 완승을 하며 대부분이 높은 평점을 받은 것에 비해서는 다소 낮았다.

선발 출전한 11명 중에서는 수비수 세르주 오리에(6.8점)에 이어 두 번째로 낮은 평점이다.

이날 해트트릭을 기록한 해리 케인은 9.7점의 평점을 받았고, 무사 시소코가 8.1점으로 뒤를 이었다. (서울=연합뉴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9/27 09:24:40 수정시간 : 2017/09/27 09:24:40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