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스페인 레알 마드리드의 호날두(왼쪽)가 19일(한국시간) 스페인 바스크 빌바오 산 마메스 구장에서 열린 빌바오와 원정 경기에서 결승 골을 넣은 카세미루와 포옹을 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마라리가 레알 마드리드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2도움을 앞세워 아틀레틱 빌바오를 누르고 1위를 질주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19일(한국시간) 스페인 바스크 빌바오 산 마메스 구장에서 열린 빌바오와 2016-2017 정규리그 28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이날 승리로 리그 3연승을 달리면서 20승5무2패(승점 65점)으로 2위 FC바르셀로나(승점 60)와 승점차를 5점으로 벌렸다.

첫 골은 전반 25분에 나왔다.

레알 마드리드의 호날두가 중원에서 카를루스 카세미루의 크로스를 받아 왼쪽 측면을 뚫었다.

호날두는 페널티 지역으로 땅볼 패스를 했고, 카림 벤제마가 침착하게 오른발로 차넣으며 1-0을 만들었다.

전반전을 1-0으로 마친 레알 마드리드는 후반전에서 동점을 허용했다.

후반 20분 오른쪽 크로스를 라울 가르시아가 헤딩으로 연결했고, 이 공을 아리츠 아두리스가 다시 헤딩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레알 마드리드는 곧바로 반격했다.

이번에도 호날두의 이타적인 플레이가 인상적이었다.

호날두는 오른쪽 코너킥 상황에서 크로스를 헤딩으로 연결해 문전으로 보냈다.

이 공을 카세미루가 잡아 결승골을 넣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3/19 11:28:17 수정시간 : 2017/03/19 11:28:17
AD
AD

오늘의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