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농촌지도자중앙연합회·농업인신문 주최
  • 김충섭 김천시장이 수상하는 모습. 사진=김천시 제공
[김천(경북)=데일리한국 김철희 기자] 경북 김천시가 8일 수원시 농민회관에서 열린 2021년 대한민국 농업대상 시상식에서 '대상'을 받았다,

이번 시상식은 한국농촌지도자중앙연합회와 농업인신문이 공동으로 주최한 대한민국 농업대상으로, 농업과 농촌의 발전, 농업인의 권익보호를 위해 묵묵히 기여하는 각계각층 기관·단체의 업적을 객관적으로 평가해 시상한다.

김천시는 도내 최초 샤인머스켓 당도표시제 및 등급제 실시, 농산물 수출 120억원 달성, 김천포도 수출단지 조성, FTA 과수고품질 시설현대화사업, 유치원 및 초중고등학생 무상급식 전면확대 실시, 로컬푸드 활성화를 위한 김천시 푸드플랜 수립, 농기계임대사업소 신설 및 김천시거점소독시설 설치 등의 사업을 추진해왔다.

기자소개 김철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2/09 10:13:08 수정시간 : 2021/12/09 13:28: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