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공=보성군
[보성(전남)=데일리한국 정상명 기자] 전남 보성군 조성면은 지난 3일 관내 취약계층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를 실시했다.

이번 봉사는 (사)따뜻한한반도사랑연탄나눔운동보성군지부 주관으로 조성면 남·여 의용소방대원 및 조성면 희망드림협의체 위원 등 30여 명이 참여 취약계층 9가구에 가구당 300장씩 총 2700장의 연탄을 전달했다.

손말이 조성면장은 “쌀쌀한 날씨에도 불구하고 함께 해주신 조성면 남·여 의용소방대원 및 조성면 희망드림협의체 등 봉사자 모두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공헌 활동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정상명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2/06 13:39:27 수정시간 : 2021/12/06 13:39: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