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한승희 기자] 화요일인 30일은 전국에 천둥·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은 전국이 흐린 가운데 새벽 서쪽지역에서 비가 시작해 아침에는 전국으로 확대할 것으로 예보됐다.

특히, 오후 3시부터 오후 6시 사이에는 수도권과 강원내륙·산지, 충청내륙, 전라동부내륙, 경상서부내륙, 제주도산지 지역에 비나 눈이 올 전망이다.

비는 밤 사이 대부분 그칠 것으로 예보됐다.

예상 강수량(30일~12월 1일)은 △남해안, 지리산 부근, 제주도 20~60mm △그 밖의 전국 5~40mm다.

예상 적설량(30일~12월 1일)은 △강원산지, 제주도산지: 2~7cm △강원내륙, 충북중·남부, 전북내륙 1~3cm △경기동부, 충북북부, 충남권, 경상서부내륙, 서해5도, 울릉도·독도 1cm 내외다.

지역별 최저기온은 △서울 7도 △인천 8도 △수원 7도 △춘천 2도 △강릉 9도 △청주 7도 △대전 6도 △세종 5도 △전주 9도 △광주 9도 △대구 4도 △부산 11도 △울산 5도 △창원 6도 △제주 13도 등으로 예보됐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9도 △인천 10도 △수원 10도 △춘천 9도 △강릉 15도 △청주 11도 △대전 11도 △세종 11도 △전주 12도 △광주 12도 △대구 12도 △부산 15도 △울산 15도 △창원 14도 △제주 17도 등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눈·비 영향 등으로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됐다.

기자소개 한승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1/30 00:05:18 수정시간 : 2021/11/30 00:0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