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학교 4곳과 중학교에 전달
  • 김병수 울릉군수와 슬로푸드 울릉군지부 회원들이 중학교를 찾아 '우산고로쇠 된장'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울릉군 제공
[울릉(경북)=데일리한국 김문도 기자] 경북 울릉군의 슬로푸드 울릉군지부 회원들이 25일 지역 초등학교 4곳과 중학교를 방문해 '우산고로쇠 된장'을 전달했다.

우리의 전통음식을 지키고 슬로푸드의 의미와 가치를 전달하고 사랑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서다.

'우산고로쇠 된장'은 지난 3월 숙성시킨 것으로, 슬로푸드 안내 홍보물과 함께 학생과 교직원들에게 전달됐다.

울릉군지부는 지난 2017년부터 5년째 나눔 행사를 하고 있다.

행사에 참석한 김병수 울릉군수는 "지금까지 활발하게 활동해오며 울릉도의 전통음식문화를 계승하고 슬로푸드의 의미를 알리는데 앞장서온 데 대해 감사드리고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김철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1/26 19:12:28 수정시간 : 2021/11/26 19:13: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