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조정에 따라 운행 결정...테마 코스·가을철 관광명소 위주로 운행
  • 22일 세종시가 오는 25일부터 위드 코로나 시대 안착과 단계적 일상 회복 준비를 위해 시티투어 버스 운행을 재개한다고 밝혔다. 사진=세종시 제공
[세종=데일리한국 김형중 기자] 코로나19 확산으로 중단된 세종시티투어 버스 운행이 오는 25일부터 다시 시작된다.

세종시는 오는 25일부터 위드 코로나 시대 안착과 단계적 일상 회복 준비를 위해 시티투어 버스 운행을 재개한다고 22일 밝혔다.

세종시티투어 버스는 지난 7월 1일 운행을 재개했다가 코로나19 재확산과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정에 따라 3주 만에 중단됐다.

시는 코로나19 감염 위험이 상존하는 만큼 테마 코스와 가을철 관광명소 위주로 운행할 계획이다.

시티투어 버스를 이용하려면 시청 누리집이나 세종시관광협회에서 예약하면 된다.

이용 요금은 성인 2000원, 청소년 1000원이며 보훈대상자와 장애인, 경로 대상자 등 취약계층은 무료다.

시 관계자는 "시티투어가 코로나19로 우울해진 일상에서 회복하는 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형중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22 16:28:20 수정시간 : 2021/10/22 16:28:20
대호지아리랑